상단여백
HOME 마케팅뉴스 직접판매
한국허벌라이프, 양준혁 야구재단과 여섯 번째 ‘카사 허벌라이프’ 출범
  • 유상철 기자
  • 승인 2018.02.08 09:36
  • 댓글 0
한국허벌라이프 정영희 대표이사

한국허벌라이프(대표: 정영희)가 양준혁 야구재단을 6번째 카사 허벌라이프 기관으로 공식 출범했다고 지난 8일 밝혔다.

허벌라이프는 비영리 사회공헌 단체 허벌라이프 가족재단(HFF, Herbalife Family Foundation)을 통해 소외된 어린이들을 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 ‘카사 허벌라이프’를 운영 중이다. 카사 허벌라이프는 어린이 사회단체와 협력해 균형 잡힌 영양식 제공, 도서관 및 체육시설 리뉴얼, 스포츠 프로그램 등 다양한 후원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현재 전 세계 50개국 이상 130여 곳에 카사 허벌라이프 기관을 운영 중이다.

한국허벌라이프는 2007년 2월 상록보육원을 시작으로 어린이재단, 혜심원, 대구아동복지센터 등 5개 기관을 통해 12년 동안 후원을 지속해왔다. 지난 2015년 솔바람 복지센터가 카사 허벌라이프로 출범한 이래로 3년 만에 양준혁 야구재단을 6번째 카사 허벌라이프 기관으로 선정해 소외계층 아동 후원에 더욱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허벌라이프는 양준혁 야구재단이 카사 허벌라이프 기관으로 출범하기 전인 지난 2013년부터 대구 아동복지센터의 어린이들로 구성된 ‘허벌라이프 멘토리 야구단’을 창설해 6년째 후원을 이어왔다. 양준혁 야구재단은 다문화, 사회 취약계층, 탈북민 자녀 등 소외계층 아동들이 야구를 통해 희생정신, 준법정신, 리더십 등을 체득하면서 스포츠와 더불어 다양한 문화를 접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기 위해 서울, 대구, 경기도 양주 등 5개 도시에 150여 명의 유소년 아이들로 구성된 멘토리 야구단 6개 팀을 운영 중이다.

한편 한국허벌라이프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가장 많은 카사 허벌라이프를 출범한 국가로, 소외된 지역사회 아동에 대한 지속적인 후원 활동을 인정받아 ‘행복더함 사회공헌대상’을 6년 연속 수상하기도 했다.

유상철 기자  ysc14@sisaenews.com

<저작권자 © 시사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