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경제
롯데, 금융업에서 손 뗀다 롯데, 금융업에서 손 뗀다 카드·손보 매각...KB금융지주 “인수 계획 없다” 롯데그룹이 금융계열사인 롯데손해보험과 롯데카드를 매각키로 했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항소심에서 집행유예 판결로 풀려난 뒤 지주사 체제 전환에 필요한 금융계열사 매각에 본격적으로 착수한 것으로 관련 업계에서는 보고 있다. 금융업계에서는 롯데손보와 롯데카드 인수 후보로 우리금융지주·KB금융지주 등이 거론하고 있지만, 이들 금융지주는 "인수계획이 없다"고 밝히고 있다. 금산분리 대응롯데지주는 지난 27일 "롯데는 지난해 지주회사 체제 전환 이후 일반
신규출점 신중하게, 희망폐업 쉽게 신규출점 신중하게, 희망폐업 쉽게 공정위, 편의점업계의 자율규약 제정안 최초 승인 “김상조 위원장은 업계가 출점거리 제한에 국한하지 않고 과밀화 해소 및 편의점주 경영여건 개선을 위한 방안을 규약에 반영한 것을 높이 평가하고, 출점ㆍ운영ㆍ폐점 전 단계에서 자율준수규약을 충실히 이행해 본사와 편의점주 모두 상생발전할 수 있는 모범적인 사례를 만들어주길 당부하고, 정부도 적극 뒷받침해 나갈 것임을 약속했다.” 공정거래위원회(위원장 김상조)는 최근 사단법인 한국편의점산업협회(이하 ‘편의점협회’)가 편의점 업계의 과밀화 해소를 위해 심사를
‘국민연금 개편’ 덜 내고 더 받는 마법 필요한건가 ‘국민연금 개편’ 덜 내고 더 받는 마법 필요한건가 문 대통령, 복지부 초안 질책...청와대 사회수석비서관에 김연명 임명 “문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정부는 보험료율 인상폭을 줄이거나 아예 올리지 않는 방안을 새로 검토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 두 달여 간 총 33차례에 걸친 전국 순회 국민토론회·간담회 끝에 마련한 방안이 백지화되는 셈이다. 가장 큰 난관은 보험료 인상 없이 소득대체율을 높이는 ‘마법’이 사실상 불가능하다는 점이다. 문재인 정부는 출범 직후 국정운영 5개년 계획에서 국민연금 소득대체율 인상을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